새누리 "경찰대 없애겠다"
새누리 "경찰대 없애겠다"
  • 보도본부 | 뉴스팀
  • 승인 2012.10.15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경찰대 자료

새누리당 정치쇄신특별위원회에서 14일 경찰 개혁안으로 경찰대 폐지론이란 말이 나오자 경찰대 출신 인사들은 강하게 반발하고 나섰다.

경찰대 출신의 한 경찰 고위 간부는 "검찰은 자신들의 기득권을 견제하는 세력으로 늘 경찰대 출신을 지목해왔다. 이 기회에 눈엣가시를 빼려는 의도가 아닌가 한다"며 "정치쇄신을 논의해야 할 특위에서 왜 경찰대 폐지를 얘기하는지 이해할 수 없다"고 전했다. 이 간부는 "경찰대 출신들은 경찰의 신뢰도, 수사전문성, 청렴성 등을 높여왔고 경찰 자체 개혁에도 목소리를 내 조직에 기여해온 측면이 크다"며 "경찰대를 없애면 과연 경찰이 개혁되는 것인지 의문"이라고 덧붙여 이야기 했다.

또한 이날 새누리당 정치쇄신특위가 내놓은 검찰 개혁안을 비판하는 목소리도 나왔다. 경찰대 출신의 한 경무관급 인사는 "당초 새누리당의 검찰 개혁안이었던 대검 중수부 폐지는 온데간데 없어지고 상설 특검제라는 완화 안을 내놓으며, 경찰 개혁안으로 교육기관인 경찰대 폐지를 주장하다니 납득이 되지 않는다"며 "경찰대는 우수한 인재를 경찰에 영입하는 경로로 반드시 필요하다"고 재차 강조했다.

일각에서는 새누리당의 이런 발언은 대선을 앞두고 하위직 경찰관의 표를 의식한 포퓰리즘을 조장하고 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한 총경급 인사는 "경감 이하 비경찰대 출신들의 표를 얻기 위해 경찰대 폐지 카드를 내놓은 것 아니냐"고 목소리를 높여 비판했다.

새누리당 내에서도 반대 의견이 나온건 마찬가지다. 경찰대 1기 출신인 새누리당 윤재옥 의원은 "경찰대 폐지가 과연 경찰 개혁안인지 신중하게 재검토해봐야 한다"며 "당내에서도 이론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고 나 또한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