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대우조선 품는다...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2조원 유상증자 방식
한화, 대우조선 품는다... 조건부 투자계약 체결-2조원 유상증자 방식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9.27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그룹이 대우조선해양을 인수하게 됐다.

산업은행은 지난 26일 대우조선이 한화그룹과 2조원의 유상증자 방안을 포함한 조건부 투자합의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유상증자 참여 한화 계열기업은 한화에어로스페이스(1조원), 한화시스템(5천억원), 한화임팩트파트너스(4천억원), 한화에너지 자회사 3곳(1천억원) 등이다.

(연합뉴스 제공)

합의가 계획대로 진행되면 한화그룹은 대우조선 앞으로 2조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실시해 49.3%의 경영권 지분을 확보하게 된다. 반면 산은의 지분은 55.7%에서 28.2%로 줄어들게 된다.

대우조선은 한화그룹과의 투자합의서 체결 이후 한화그룹보다 유리한 조건을 제시하는 투자자의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른바 스토킹호스 절차에 따라 지분 경쟁입찰을 진행하기로 했다.

27일 경쟁입찰 공고 후 다음 달 17일까지 입찰 의향서를 접수한 뒤 최대 6주간 상세 실사 작업을 벌이고 경쟁입찰을 통해 최종 투자자를 선정하는 구조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