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블러스, 농촌진흥청 주관 메타버스 스마트팜 개발 프로젝트 진행
마블러스, 농촌진흥청 주관 메타버스 스마트팜 개발 프로젝트 진행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09.2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메타버스 기업 '마블러스(MARVRUS)'는 지난 4월 메타버스 기술을 이용한 가상 농장(Virtual Smart Farm) 개발 과제 수행 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이에 따라 현재 농촌진흥청이 주관하는 메타버스 스마트팜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있다."라며 "마블러스는 스마트팜 운영 노하우를 습득하는 과정에서 겪는 어려움을 해결하기 위해 스마트팜 가상화 체험판 소프트웨어(SW) 앱(App)을 기획, 개발하고 있다. 스마트팜 가상화 체험판 앱에서는 가상의 재배환경이나 생육 정보를 입력함으로써 농작물 작황을 미리 3차원(3D)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러한 기능을 통해 귀농인과 농업인에게 실제 영농 생활을 간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마블러스는 가상 스마트팜을 구축하여, 정밀한 작물 재배 시뮬레이션을 구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특히 데이터를 시각화하는 데 중점을 두고 온도, 습도, 이산화탄소 농도 등 환경의 기준 값 변화에 따른 작물의 생육과 작황 수준을 직관적으로 표현해 내고자 노력하고 있다. 이를 통해 교육 주체인 영농인의 이해를 돕고, 생산량을 추정할 수 있도록 뒷받침할 계획이다. 아울러 마블러스는 스마트팜 작물 생산성 증대를 통한 농가 소득 증대, 메타버스 기술을 이용한 지역 및 시간 제약 없는 농업 기술 컨설팅, 현실 세계와 가상 스마트팜의 상호 데이터 동기화 시스템 구축 등 스마트팜과 관련된 문제를 해결하는데 모든 기술력을 투입하겠다는 방침이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메타버스 기술은 현실의 스마트팜을 가상으로 구현하여 시공간 및 비용 제약 없이 영농생활 체험, 환경 관리 최적화 연구 등 다양한 방면으로 활용 가능한 것이 특징"이라며 "마블러스는 놀면서 배우는 메타버스 밈즈를 자체 개발하여 런칭한 경험이 있는 만큼 이번 프로젝트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