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이드림-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 장애인 취-창업 활성화 위한 업무 협약 맺어
㈜브이드림-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 장애인 취-창업 활성화 위한 업무 협약 맺어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8.18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이드림과 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가 장애인 취∙창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디지털 장애인 HR 솔루션 기업 ㈜브이드림(대표 김민지)은 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센터장 김정철)와 장애인 취∙창업 활성화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브이드림은 장애인의 성공적인 취업 및 직업 생활을 위해 직무 교육부터 기업 매칭, 취업 후 사후 관리까지 장애인 취업에 필요한 전 과정을 원스톱 솔루션으로 제공하는 기업이다. 특히, 자체 개발해 운용 중인 ‘플립’ 플랫폼으로 장애인이 효율적으로 재택근무를 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는 중증장애인의 권익 향상과 역량 강화를 통해 장애인의 사회 참여를 늘리고 사회통합을 도모하려는 목적으로 설립된 단체다. △상담 지원 △건강관리 △개인 맞춤형 서비스 제공 등 전문적인 서비스 지원을 통해 장애인이 자립 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양 기관은 교육을 통해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고, 장애인들이 취∙창업 활동에 활발히 참여할 수 있도록 돕는다는 데 뜻을 같이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다수 관련 사항에 대해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근로할 수 있는 장애인의 데이터베이스를 파악해 공유하고, 그들이 적합한 직무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직무별 맞춤 일자리를 발굴해 장애인들이 성공적으로 취업 문턱을 넘을 수 있도록 힘쓸 예정이다. 양 기관은 각자가 보유한 프로그램과 노하우를 십분 활용해 취업 후 사후관리 부문도 강화하기로 했다.

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 김정철 센터장은 “교육, 취업 매칭, 사후관리에 있어 전문적인 시스템을 갖춘 브이드림과 협업해 장애인들에게 더 나은, 더 많은 취∙창업 기회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의 행보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브이드림 김민지 대표는 “브이드림이 보유한 기술 및 축적한 경험을 지평장애인자립생활센터의 인적 자원 및 전문성과 결합해 사회 발전 및 통합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게 됐다. 브이드림은 도전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