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스요구르트, 축산물가공품 유형 '발효유'에서 '농후발효유'로 변경
홍스요구르트, 축산물가공품 유형 '발효유'에서 '농후발효유'로 변경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08.16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홍스요구르트는 축산물가공품 유형이 발효유에서 농후발효유로 변경된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지난 2013년부터 제주 애월 지헌목장의 우유를 요구르트로 가공해 발효유 제품으로 판매해온 홍스랜드(대표 홍동석)가 면역력 증진을 위한 ‘농후발효유’ 제품을 선보인다. 발효유는 요구르트 1㎖당 유산균수가 1,000만 개 이상인 반면, 농후발효유는 1억 개 이상인 제품을 말한다."라고 소개했다. 

그러면서 "기존 판매한 제품들도 농후발효유 수준을 웃돌았지만 명확하게 하기 위해서 최근 제주도 동물위생시험소에 홍스요구르트의 유산균수 검사를 의뢰했다. 그 결과 홍스요구르트 1㎖당 유산균 4억 3,000만 마리가 있음을 확인했다. 이를 바탕으로 홍스랜드는 품목제조보고 변경을 통해 ‘발효유’에서 ‘농후발효유’로 축산물가공품 유형을 변경할 방침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홍스요구르트는 180㎖, 500㎖, 1ℓ 용량으로 현재 제주도 내 하나로마트와 제스코마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이번 기회를 통해 네이버 스마트스토어도 개설해 전국 소비자들이 가정에서 홍스요구르트를 맛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