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사고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1년 6개월 자격정지...차기 올림픽 출전 가능
음주운전 사고 스피드스케이팅 김민석, 1년 6개월 자격정지...차기 올림픽 출전 가능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8.09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주운전 사고를 낸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국가대표 김민석(성남시청)이 2026년 밀라노-코르티나담페초 동계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대한빙상경기연맹 스포츠공정위원회(공정위)는 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연맹 회의실에서 징계 회의를 열고 김민석에게 음주운전 사고 및 음주 소란 행위, 체육인의 품위를 훼손한 행위를 적용해 선수 자격정지 1년 6개월 징계를 내렸다고 발표했다. 김민석은 2024년 2월에 복귀한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음주운전을 한 정재웅(성남시청)은 같은 이유로 선수 자격정지 1년, 음주운전을 방조하고 차량에 함께 탑승한 정선교(스포츠토토)와 정재원(의정부시청)은 각각 선수 자격정지 6개월, 선수 자격정지 2개월의 경징계를 받았다.

한편 김민석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팀 추월 은메달, 남자 1,500m 동메달을 땄고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남자 1,500m 종목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한국 빙속 중장거리 간판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