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창업허브, 구독자 670만 쯔양과 유망F&B 스타트업 판로 확대
서울창업허브, 구독자 670만 쯔양과 유망F&B 스타트업 판로 확대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8.05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 / 서울산업진흥원
자료제공 / 서울산업진흥원

서울시의 유망 창업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하는 지원기관인 서울산업진흥원(SBA, 대표이사 김현우)이 운영 중인 서울창업허브 키친인큐베이터에서 키워낸 F&B스타트업 지원을 위해 670만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는 유튜버 ‘쯔양’과 손잡고 마케팅 콘텐츠를 제작해 선보인다고 밝혔다. 

키친인큐베이터는 F&B분야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 푸드메이커를 모집하고 F&B분야 창업에 필요한 기초교육부터 시장검증까지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서울창업허브 공덕 3층에 위치한 키친인큐베이터는 코로나19 확산과 사회적 거리두기로 매출 절벽을 경험한 식당 경영자와 F&B분야 창업자들의 온라인 진출을 돕기 위한 ‘온라인 판로확대’를 지원하고 있다. 레스토랑 간편식(RMR) 제품부터 농장에서 직접 농사를 지은 딸기로 만드는 딸기청, 비건식품까지 다양한 제품 개발해 매년 100여개 팀의 제품이 시장에 선보일 수 있도록 출시 지원했다.

콘텐츠 제작에 참여한 팀은 ‘왕비집’, ‘금성관 나주곰탕’, ‘건강선생’, ‘자이온’, ‘시즌올’ 등으로 총 8개 팀이며, 모든 팀은 키친인큐베이터 푸드메이커 출신으로 키친인큐베이터에서 교육, 컨설팅, 제품제작 검증, 마켓진출 연계 등 패키지 지원을 받았다. 

이민환 키친인큐베이터 총괄운영 담당자는 “F&B산업은 워낙 빠르게 변화하는 산업군이기에 지원기관 또한 발빠르게 트렌드에 맞는 지원을 해야한다”라며, “많은 F&B분야 스타트업 당사자분들이 키친인큐베이터를 통해 창업의 리스크를 줄이고 많은 지원을 받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키친인큐베이터와 쯔양이 함께 제작한 콘텐츠는 쯔양 유튜브 채널에서 8월 2일에 공개되어 확인이 가능하다. 현재 키친인큐베이터 지원을 받을 수 있는 푸드메이커 12기를 모집 완료했으며 13기는 11월에 모집 예정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