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자문화센터, 한중수교 30주년 및 중국 문화의 해 맞아 천자문 제막식
한국공자문화센터, 한중수교 30주년 및 중국 문화의 해 맞아 천자문 제막식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8.01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제공 / 한국공자문화센터

한국공자문화센터가 한중 수교 30주년과 중국 문화의 해를 맞아 천자문 제막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박홍영 한국공자문화센터 총재, 김경애 재한동포문인협회 회장, 장경률 삼강포럼 대표 등 재한동포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감사패 전달, 한국공자학당 당가 ‘등대’ 합창, 천자문 제막식 거행, 천자문 낭독, 천자문 전문 작성, 중국 전통 악기 고쟁 공연 및 노래 연창, 활쏘기 체험 등으로 진행되었다. 

박홍영 총재는 “한중 수교 30주년이며 중국 문화의 해인 올해 천자문 제막식을 개최한 것이 역사에 기록할 만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공자학당 체험 기지는 강원도 홍천에 위치하며, 이번 행사에 쓰인 천자문 석판은 공자의 고향인 산둥(山東) 지역에서 공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외에도 같은 날 박홍영 총재의 주도로 천자호 명명식을 함께 진행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한국공자학당 체험 기지에서 진행되었으며, 한국공자문화센터와 재한동포문인협회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삼강포럼이 후원사로 참여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