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청, 큐텐 통해 싱가포르에서 전남지역 특산물 판매에 나서
해남군청, 큐텐 통해 싱가포르에서 전남지역 특산물 판매에 나서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6.24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큐텐닷컴 해남미소 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올해 들어 5월까지 농수산식품 수출액이 약 51억 달러를 돌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역대 최대 실적으로, 지역별로는 아세안으로의 수출이 전년 대비 15.1% 늘어난 10억 6,400만 달러로 가장 많았다.

관계자는 “글로벌 쇼핑 플랫품 Qoo10(큐텐)은 동남아 역직구 시장에 국내 지역별 농수산 특산품을 선보여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최근 해남군청은 글로벌 허브사이트 큐텐닷컴에 해남군청 직영쇼핑몰인 ‘해남미소’ 몰을 개설하고 전남지역 특산물 판매에 나섰다”고 전했다.

이어 “이 몰에서는 지금 한창 제철인 신비 복숭아, 해남 초당 옥수수, 땅끝마을 청매실, 해남 수미감자, 청정 해남 활전복 같은 신선 식품은 물론 정남진 새청무 백미, 나주농협 냉동 삼겹살 등 쌀과 축산물까지 선보이고 있다. 해당 기획전에 판매되는 상품 중 일부는 큐텐싱가포르 사이트에서도 판매가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해남미소몰 오픈을 주도한 블랙빈은 목포대-큐텐과 함께 글로벌 셀러양성 및 온라인 수출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전라남도 지역 특산품을 싱가포르에 알리는데 중심 역할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큐텐싱가포르에서 신선식품의 역직구를 주도하고 있는 글로벌 셀러들의 연합인 ‘큐퍼마켓’은 제주경제통상진흥원과 온라인 수출지원 MOU를 맺고 제주지역 산업 발전 및 동남아 판로개척에 협력해 왔다. 그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개별 농가를 통한 공급을 넘어 지역 기관이나, 농협, aT센터 등의 유관기관과 협력하는 방법도 모색하고 있다.

큐퍼마켓은 2020년 12월 신선식품 글로벌 B2C 서비스를 처음 선보이며 싱가포르에 제주감귤 판매를 시작한 이래 지난해 한라봉, 단감, 신안 곱창김, 인제 용대리 황태, 성주 참외, 복숭아 등 지역특산 농산물로 구성을 확대하며 매회 완판을 기록하고 있다.

지역특산물 수출 경쟁력 확보의 주요인으로는 이커머스 물류 전문 큐익스프레스가 구축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한 빠르고 안정적인 배송서비스와 선도 유지가 꼽힌다는 것이 관계자의 설명이다.

큐텐 관계자는 “신선과일의 경우 기존 구매자들의 리뷰가 중요한데 공식명칭이 ‘Korean melon’인 ‘참외’를 구매자들이 고유명칭인 ‘chamoe’로 인지할 만큼 제품에 대한 이해와 신뢰를 얻고 있다”며 “한국 지역 특산품을 동남아에 더 널리 알릴 수 있는 다양한 방안을 모색할 것”이라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