밥 소믈리로 변신한 하림 김홍국 회장, 더미식밥과 이색요리 페어링 선사
밥 소믈리로 변신한 하림 김홍국 회장, 더미식밥과 이색요리 페어링 선사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05.18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 더미식 즉석밥과 요리들의 궁합을 설명 중이다.

하림의 김홍국 회장이 16일 ‘더미식(The미식) 밥 11종 론칭 기자간담회’에서 밥 소믈리에로 깜짝 변신해 국내 처음 선보인 즉석밥과 요리의 페어링으로 고급레스토랑 코스요리를 선보였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하림은 김홍국 회장은 금번 기자간담회에서 참석자들에게 코스요리를 방불케 한 4종의 이색 오찬 코스를 선보였는데, 와인 테이스팅을 하는 것처럼 하림이 출시한 더미식 밥들과 음식의 궁합을 얘기해주며 상세한 요리를 소개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코스요리 중 첫 번째는 유자오리엔탈 드레싱을 곁들인 연어알 프리세샐러드와 더미식 현미밥으로, 아삭한 샐러드와 잘 어울려 한껏 입맛을 돋우도록 했다. 현미와 연어알, 프리세의 마리아주가 기대 이상이라는 평을 받았다. 또 다른 코스로는 더미식 귀리쌀밥과 메밀쌀밥 2가지에 진도산 곱창김, 백명란과 오징어젓갈이 페어링됐다. 세 번째 코스는 동남아시아 스타일로 더미식 안남미밥과 구운 닭가슴살에 코코넛밀크를 넣은 타이커리로, 커리에는 역시 포슬포슬하게 식감을 살리고 길쭉한 안남미밥과의 콤비가 인상적인 조화를 이뤘다. 마지막으로 이전에 전채로 한 스푼씩 서브된 네 가지 밥과 달리 더미식 백미밥 한 팩과 제철인 두릅잎을 올린 소불고기 정찬을 선사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림은 김 회장이 소개한 코스요리의 제품 외에 고시히카리밥, 흑미밥, 잡곡밥, 오곡밥, 현미쌀밥, 찰현미쌀밥도 선보이며 더미식 밥 11종을 소개했으며, 해당 제품들은 하림의 더미식 인터넷몰에서 확인 가능하다. 가입 회원에게 더미식 백미밥과 장인라면을 무료로 증정하는 이벤트도 실시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