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까지 이겨낸 국민 MC 송해 다시 입원...위중한 상태는 아니야
코로나19까지 이겨낸 국민 MC 송해 다시 입원...위중한 상태는 아니야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5.16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5세 현역 MC 송해가 건강 문제로 다시 병원에 입원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5일 방송가에 따르면 송해는 건강 이상으로 서울아산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으며 위중한 상태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송해는 올해 1월에도 입원 치료를 받은 바 있고 특별히 앓고 있는 지병은 없지만, 고령인 탓에 몸 상태가 안 좋아지면 입·퇴원을 반복하고 있다.

지난 3월에는 코로나19에 확진된 바 있으며 이후 건강을 회복해 KBS <전국노래자랑>에 지난 10일 복귀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