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석준 의원, "이천터미널~강남역 잇는 광역버스 3401번 개통식 열고 정식 운행 시작"
송석준 의원, "이천터미널~강남역 잇는 광역버스 3401번 개통식 열고 정식 운행 시작"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2.03.30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국민의힘 간사인 송석준 의원(경기 이천시)은 이천 터미널~이천역~강남역을 잇는 광역버스 3401번이 30일 개통식을 열고 정식 운행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자료제공 / 송석준 의원실

송 의원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이날 개통식은 이천터미널 3401번 승차홈에서 송석준 의원을 비롯하여 엄태준 이천시장, 시도의원, 운수업체 대표 및 사회단체장과 관계 공무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경과보고, 운행기사 꽃다발 전달, 이용승객 환송 순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개통식에는 그간 이천과 서울을 잇는 광역버스 노선 부족으로 대중교통 이용에 어려움을 겪은 이천시민들이 함께 참석해 이번 이천터미널~ 강남역을 잇는 광역버스 개통에 따른 교통편의 성 향상에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번에 개통된 광역버스 3401번은 이천터미널을 기점으로 강남역을 종점으로 하는 편도 68.5km 노선이다. 주요 경유지는 중리택지지구(상공회의소, 이천역), 유산리, 안평2리, 표교초등학교, 오천리, 마장면사무소, 덕평1리, KCC사옥, 신논현역, 강남역, 양재역 등이다.

정규인가 대수는 총 9대, 수요 대응형 전세버스는 2대(평일운행)이며, 일일 40회(주말·공휴일 32~36회), 배차 간격은 15~40분(주말·공휴일 20~40분)으로 운행된다. 첫차 출발시간은 5시 30분이며, 막차 시간은 22시 30분으로 이천역부터 강남역까지 편도 80분~90분가량 소요된다.

송석준 의원은 “서울 접근성 대폭 개선이라는 숙원과제 해결을 위해 국회의원, 시장, 시·도의원, 이천시 공무원이 합심하여 관계부처와의 협의를 이끌어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앞으로도 한마음 한뜻으로 합심하여 시민을 위한 의정활동으로 이천시 숙원과제 해결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