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선피플] 뷰티 크리에이터 홀리, 홀팸과 함께한 홀리마켓 수익금 6천만원 전액기부
[시선피플] 뷰티 크리에이터 홀리, 홀팸과 함께한 홀리마켓 수익금 6천만원 전액기부
  • 보도본부 | 이우진
  • 승인 2022.01.2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뷰티 크리에이터 ‘홀리’가 홀리스박스를 판매 수익금 6천만원 전액을 홀리와 홀팸이름으로 6개 기관에 전액 기부했다고 밝혔다. 

홀리는 지난 27일 업로드 된 유튜브 홀리 채널을 통해, 홀리스박스 수익금을 아동 및 미혼모 관련 단체인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한국컴패션, 한국소아암재단,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 아산사회복지재단, 링커 등 각 기관에 1천만원씩 전달했다고 밝혔다.

관계자는 "‘홀리스박스’는 크리에이터 홀리가 자신의 재능으로 누군가에게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을 하고자 수익금 전액기부를 목적으로 기획됐으며, 평소 애정하는 화장품을 담은 뷰티 큐레이션 박스이다. 이 프로젝트에는 홀리가 뷰티 크리에이터로 활동하며 인연을 맺은 국내 뷰티 21개 브랜드가 물품 지원에 동참했으며, 지난 12월 28일 홀리상점 첫 네이버 쇼핑 라이브에서 뷰티 카테고리 1위를 달성하며 라이브 방송중에 전량 완판됐다."라고 전했다. 

홀리는 홀리스박스 프로젝트를 3개월의 시간을 걸쳐 마무리한 소감으로 “2022년 나의 why를 넘어서 홀리랜드, 홀팸들과 함께하고 싶은 우리의 why가 되었다. 우리가 진심을 모아 전하면 누군가에게 전부가 되어 줄 수 있다는 게 값지다는 걸 깨달았다”며 “비로소 이주영(본명)은 ‘홀리’로 어떻게 나아가야 하는지 돌아보는 시간이었다”고 밝혔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사무총장은 “많은 분들의 응원과 나눔으로 조성된 기부금은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들이 희망을 품고 치료를 받을 수 있게 치료비로 소중히 사용될 예정”이라며, “소아암 어린이들에게 관심을 갖고 선한 영향력을 보여주고 있는 뷰티 유튜버 홀리와 착한 소비에 함께 참여한 구독자 홀팸 분들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국제어린이양육기구 한국컴패션의 관계자는 “홀리스박스 프로젝트를 진행하신 것에 대해 감사하다”며 “홀팸분들과 함께 선한 영향력에 통로가 되어 주신 점을 기억하고, 잘 전달해서 아이가 어렸을 때 사랑받은 걸 기억하고 회복해 자라날 수 있도록 꼭 책임 있게 진행하겠다”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홀리스박스는 준비과정부터 판매, 기부까지 3가지의 에피소드를 담은 영상을 제작하여 유튜브 홀리 채널에 게시된 바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