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이슈] 행복얼라이언스-SK텔링크 행복 동행, 결식우려아동에게 블루투스 스피커 나눠
[지역이슈] 행복얼라이언스-SK텔링크 행복 동행, 결식우려아동에게 블루투스 스피커 나눠
  • 보도본부 | 김정연
  • 승인 2022.01.20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공헌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가 오늘(20일) 국제전화 ‘00700’을 운영 중인 통신 서비스 기업 SK텔링크로부터 400만 원 상당의 블루투스 스피커를 기탁받았다고 밝혔다. 스피커는 ‘행복두끼 프로젝트’ 진행 지역 대구광역시 수성구와 달서구의 결식우려아동 20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행복얼라이언스는 우리 사회가 안고 있는 대표적 과제 중 하나인 결식우려아동 문제에 공감하는 106개 기업, 36개 지방정부, 시민이 협력해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행복안전망이다. 기업의 재원과 정부의 공공행정력을 연결해 지역별 결식우려아동들에게 행복도시락을 지원하는 ‘행복두끼 프로젝트’가 대표적인 활동이다. 이외에도 멤버 기업들이 가진 다양한 자원을 연결해 사각지대 아동이 처한 주거환경, 법률, 학습 공백 등의 문제 해결을 위해 다각적으로 지원 중이다.

SK텔링크 관계자가 행복얼라이언스에 기부품을 전달하고 있다

2018년 행복얼라이언스의 멤버사로 가입한 SK텔링크는, 다양한 산업군에 속한 행복얼라이언스 멤버사들이 제품을 모아 결식우려아동들에게 선물 패키지를 전달하는 ‘행복상자 캠페인’에도 19년부터 참여 중이다. 작년에는 400만 원 상당의 국제전화 무료 통화권을 기부해, 코로나19 장기화로 해외 체류 중인 부모와 긴 시간 연락이 어려운 아이들을 도왔다.

행복얼라이언스 사무국(행복나래) 조민영 본부장은 “행복얼라이언스는 결식우려아동들이 모자람 없는 행복을 누릴 수 있도록,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성과 자원을 보유한 멤버 기업들과의 협력에 집중하고 있다”라며 “활용도가 높은 블루투스 스피커를 선물해 많은 아이가 행복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애써준 SK텔링크에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한편, 행복얼라이언스 운영 사무국인 행복나래㈜는 SK가 설립한 구매 서비스 회사로서, 사회적기업을 지원하고 연결해 사회적 가치(Social Value, SV)를 창출하는 일에 이익 전액을 사용하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