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M, 9살 연하 회사원과 최근 혼인신고 마쳐...상황 보며 결혼식 준비 예정
KCM, 9살 연하 회사원과 최근 혼인신고 마쳐...상황 보며 결혼식 준비 예정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2.01.13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KCM(본명 강창모)이 9세 연하 비연예인 연인과 법적 부부가 됐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13일 "KCM이 평생을 함께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다"며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인 자리에서 축복 속에 언약식을 했으며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밝혔다.

(KCM_인스타그램)
(KCM_인스타그램)

상대는 9세 연하의 회사원이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지난해 결혼식을 포함한 준비를 해왔지만 코로나19로 예식이 연기되면서 발표도 미뤄지게됐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추후 상황을 보며 결혼식을 준비할 예정이다.

KCM은 이날 팬카페에 직접 쓴 편지를 올려 "지난해 저의 남은 인생을 함께하고 싶은 한 친구와 평생을 함께하기로 약속했다"며 "팬분들께 가장 먼저 축하받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2004년 1집 앨범 <뷰티풀 마인드>로 정식 데뷔한 KCM은 <흑백사진>, <은영이에게> 등의 히트곡을 발표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