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경기 연속 골 뽑아낸 손흥민... 이번에도 '스파이더맨' 세리머니
4경기 연속 골 뽑아낸 손흥민... 이번에도 '스파이더맨' 세리머니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12.27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7일(한국시간) 손흥민(29)이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 2021-2022 EPL 19라운드 홈 경기에서 4경기 연속골을 터뜨리며 토트넘 홋스퍼의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토트넘은 해리 케인과 루카스 모라, 그리고 손흥민의 골에 힘입어 크리스털 팰리스를 3-0으로 이겼다.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첫 골은 케인이 전반 32분 모라가 오른쪽에서 넘겨준 땅볼 패스를 오른발로 마무리하며 뽑아냈고, 이어 34분에는 에메르송 로얄의 크로스를 모라가 헤더로 마무리하며 두번째 골을 이끌어냈다.

심지어 전반 37분에는 크리스털 팰리스 주축 공격수 윌프리드 자하가 토트넘 수비수 다빈손 산체스를 밀어 두 번째 옐로카드를 받아 퇴장당하기도 하였다.

이후 후반 29분, 손흥민은 모라가 넘긴 땅골 크로스를 마무리하며 득점에 성공했고, 특유의 스파이더맨 세리머니를 펼치기도 했다.

한편 손흥민은 이로서 4경기 연속 골을 뽑아내며 9골 3도움의 공격포인트를 기록했고, 이번 승리로 토트넘은 5위(승점 29·9승 2무 5패)로 도약했다.

한편 크리스털 팰리스는 일부 선수들과 파트리크 비에이라 감독 등 코치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는 등 악재가 겹친 가운데 12위(승점 20·4승 8무 6패)에 자리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