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여야 99명 국회의원들, 야스쿠니 신사 집단 참배...2년 2개월 만에 재개 [글로벌이야기]
日 여야 99명 국회의원들, 야스쿠니 신사 집단 참배...2년 2개월 만에 재개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12.0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일본 여야 국회의원들이 7일 태평양전쟁 A급 전범이 합사된 야스쿠니(靖國)신사를 집단 참배했다. 초당파 의원 모임인 '다함께 야스쿠니신사를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의원들은 이날 오전 도쿄 소재 야스쿠니신사를 방문해 참배했다고 교도통신과 산케이신문 등이 보도했다.

1. 집단 참배 참여 여야 의원들

[사진/도쿄 교도=연합뉴스 제공]

이 모임의 야스쿠니신사 참배는 2019년 10월 18일 이후 약 2년 2개월 만으로 집권 자민당과 우익 성향의 야당인 일본유신회, 제3야당인 국민민주당 소속 의원 등이 참여했다. 집단 참배에 참여한 여야 의원은 중의원 68명, 참의원 31명으로 총 99명이라고 산케이는 전했다. 이 모임의 회장인 오쓰지 히데히사 전 참의원 부의장(자민당)은 참배 후 기자회견에서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총리의 야스쿠니신사 참배와 관련해 "빠른 시기에 참배해줬으면 한다"고 밝혔다.

2. 중국과 한국 등 주변국 반발 예상

[사진/도쿄 교도=연합뉴스 제공]

야스쿠니신사는 메이지 유신 이후 일본에서 벌어진 내전과 일제가 일으킨 수많은 전쟁에서 숨진 246만 6천여 명의 영령을 떠받드는 시설이다. 일본 내 코로나19 감염 상황이 개선된 올해 10월 추계 예대제 때는 같은 달 31일 중의원 선거(총선)를 고려해 집단 참배를 연기한 바 있다. 일본 국회의원들이 야스쿠니신사 집단 참배를 재개함에 따라 중국과 한국 등 주변국의 반발이 예상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