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이슈] 한국디자인진흥원, 구미산단 내 '경북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 개소
[공공이슈] 한국디자인진흥원, 구미산단 내 '경북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 개소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1.11.24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문승욱)와 한국디자인진흥원(원장 윤상흠)은 ‘21.11.23(화), 경북 구미산단 내 스마트커넥트센터에서 「경북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이하 ‘경북 센터’) 개소식을 개최하였다.

21.11.23(화), 경북 구미산단 내 스마트커넥트센터에서 '경북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 개소식을 개최하였다. [사진제공 = 한국디자인진흥원]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는 중소·중견 제조기업의 디자인 주도 제품개발 역량 강화를 위해 ‘19.6월 G밸리(서울디지털산단)에 1호 서울센터를 시작으로 전국으로 확대 중이다.

경기 센터(2호) 및 경남 센터(3호)는 ‘20.11월에 개소하였으며, 특히 2호 센터부터는 현재 10개까지 지정된 스마트그린산단*을 거점으로 전국적으로 확대 설치·운영되고 있다.  

이번에 출범하는 경북 센터(4호)는 구미 국가산단 내에 개소하며, 올해 12.1(수)에는 광주첨단산단 내 5호 센터가 개소 예정이다.

경북센터가 입지한 구미산단은 1969년에 산업단지로 지정되면서 전기전자와 섬유 산업 중심으로 발전하였고, ‘10년대에는 백색가전 산업 중심으로, 최근에는 모바일과 디스플레이 산업의 전초기지 역할을 하고 있다.

경북센터는 구미산단 중심의 소재‧부품 샘플 400여개 이상을 전시한 라이브러리와 전문 촬영 장비를 갖춘 스마트스튜디오(홍보영상·제품 촬영실, 편집실), 디지털디자인실 등을 갖추고 상품기획, 디자인‧설계, 홍보 등 디자인 서비스 제공을 시작할 계획이다.  

전국적으로 확대 설치되고 있는『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는 제조기업 유형별로 체계적인 디자인-업(design-UP) 혁신 프로그램 개발하여 수요기업을 맞춤형으로 지원하고 있다.

이를 통해 경험과 자본력 등의 부재로 전문적 디자인 전문조직 없이 경영자의 역량에 의존하는 등, 디자인 주도의 제품개발 경험이 미흡한 중소중견기업의 디자인 역량을 강화할 수 있다.

경북센터의 원활한 기업지원을 위해 경상북도-구미시-한국디자인진흥원은 업무협약서를 체결하고 정보 교류, 지원사업 연계, 시설 및 장비 공동 활용 등 상호 협력을 아끼지 않기로 하였다.

한국디자인진흥원 윤상흠 원장은 “전기전자 산업의 중심인 구미는 신기술과 디자인의 융합으로 스마트 전자산업 특성화 단지로 도약할 수 있는 훌륭한 여건을 가지고 있다.”며 “경북지역의 제조기업이 디자인 활용을 통해 세계적인 수준의 스마트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