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바로티 김호중,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소속사는 해프닝이라고 해명
트바로티 김호중, 폭행 혐의로 경찰 조사...소속사는 해프닝이라고 해명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7.2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로트 가수 김호중이 공사 업체 관계자들과 시비가 붙어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지난 20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남경찰서는 19일 오후 10시 27분쯤 서울 강남구 청담동 김 씨의 자택 앞에서 김 씨와 남성 2명이 서로를 밀치는 등 시비가 붙었다는 신고를 접수했다.

(김호중_인스타그램)
(김호중_인스타그램)

공사업체 관계자인 이 남성들은 김 씨가 한 세대를 자택으로 쓰고 있는 빌라의 유치권을 주장하기 위해 건물 앞을 찾았다가, 귀가하려던 김 씨와 시비가 붙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공식 입장을 내고 "김호중이 오해로 말싸움이 있었다. 서로 폭행은 없었다"고 밝혔으며 이어 "양측이 화해하고 해프닝으로 끝났다.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하다"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