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월 8일 전당대회에서 환한 웃음으로 꽃다발을 목에 걸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2월 8일 전당대회에서 환한 웃음으로 꽃다발을 목에 걸 승자는 누가 될 것인가?
  • 보도본부 | 신승우 인턴기자
  • 승인 2015.01.21 2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현재까지 여론은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로 문재인 의원이 가장 적합하다는 선택을 보여줬다.

당 대표 선출을 위한 새정치연합 2·8전당 대회가 18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새정치연합 당 대표로 누가 가장 적합한가?’라는 설문조사를 한 결과, 문재인 의원이 34.6%로 1위를 차지했다. 이인영 의원(12.9%)이 2위, 박지원 의원(10.0%)이 3위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에서 돌출된 특징 중 하나는 박지원 의원의 바닥을 치는 민심이다.

▲ 현재까지 여론은 새정치민주연합 당 대표로 문재인 의원이 가장 적합하다는 선택을 보여줬다.(사진/자료=리얼미터)

문재인 의원과 이인영 의원의 격차는 21.7% 포인트로 차이가 컸지만, 이인영 의원과 박지원 의원의 격차는 차이는 2.9% 포인트에 불과했다.

새정치연합 지지층의 조사에서는 문재인 의원이 64.5%로 더 높은 지지율로 앞섰고, 2위는 박지원 의원(13.5%), 3위는 이인영 의원(9.9%)이었다.

특히 지역별로 모든 지역에서 문재인 의원이 1위를 기록했는데, 경기·인천(41.6%)에서 가장 두드러졌다.

광주·전라에서는 문재인 의원(26.3%)과 이인영 의원(24.6%)이 오차 범위 안에서 서로 각축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지원 의원은 광주·전라에서 19.9%로 3위에 머물렀다.

다른 지역에서는 박지원 의원과 이인영 의원이 2위를 놓고 팽팽한 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1월 19~20일 전국 19세 이상 성인 1000명을 대상으로 휴대전화(50%)와 유선전화(50%) 임의전화 걸기(RDD)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4.8%,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 포인트다.

지식교양 전문채널 – 시선뉴스
www.sisunnews.co.kr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