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승 침묵 깬 류현진, 23일 만에 승리 추가... 볼티머어에 7-4 승리
무승 침묵 깬 류현진, 23일 만에 승리 추가... 볼티머어에 7-4 승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6.2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류현진(34)이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 오리올파크 앳 캠든야즈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방문경기에 선발 등판해 1실점의 호투를 펼치며 팀의 7-4 승리를 이끌었다.

23일만에 승리를 추가한 류현진은 7이닝 동안 3피안타(1홈런) 1볼넷 4탈삼진 1실점(1자책점)을 달성했으며, 평균자책점을 3.43에서 3.25로 낮췄다.

[USA투데이=연합뉴스]
[USA투데이=연합뉴스]

1회 1사에서 트레이 맨시니에게 풀카운트 승부 끝에 중월 솔로 홈런을 허용한 류현진은 1회를 병살로 마무리했다.

이후 2회에는 뜬공과 삼진을 잡으며 투구를 잡아간 류현진은 5회 볼넷으로 세베리노를 내보낸 것 외에는 모두 삼자범퇴로 7이닝까지 소화했다.

이날 토론토의 타선도 류현진을 뒷받침 해줬다.

5회 초 리즈 맥과이어와 보 비셋의 연속 안타로 동점을 만든 토론토는 4-1까지 점수를 벌렸고, 이어 8회에 2점을, 9회에 1점을 뽑아냈다.

8회 류현진에 이어 마운드에 올라온 트렌트 쏜튼이 3점을 허용했으나, 마무리 타일러 챗우드가 무실점으로 9이닝을 막으며 7-4 승리를 지켰다.

한편 류현진은 이날 총 100개의 공을 던졌으며, 직구(43개) 최고 구속은 시속 151㎞를 기록하기도 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