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바이든, 한미 정상회담 열린다... 남북, 북미 대화 재개 가능성?
문재인-바이든, 한미 정상회담 열린다... 남북, 북미 대화 재개 가능성?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4.30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청와대와 백악관이 문재인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의 한미 정상회담을 오는 5월 21일 백악관에서 한다고 발표했다.

이날 정만호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면 정상회담이 조기 개최되는 것은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잘 보여주는 것"이라며 "양 정상은 한미동맹의 굳건함을 재확인하고 포괄적·호혜적 협력관계를 확대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EPA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EPA 자료사진]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바이든 대통령은 문 대통령과 동맹을 더욱 강화하고 긴밀한 협력을 확대하기 위해 함께 하길 고대한다"며 "문 대통령의 방문은 양국 간 철통같은 동맹과 정부·국민·경제의 광범위하고 깊은 유대를 부각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 후 121일 만에 열리는 첫 한미 정상의 대면 회담인 만큼 한반도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정착 진전을 위한 공조방안, 경제통상 분야 협력방안, 기후변화와 코로나19 등 글로벌 도전과제에 대한 대응방안 등이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