얌생이 이미지 이광수, 11년 만에 정든 ‘런닝맨’ 하차... 부상 후유증 심해
얌생이 이미지 이광수, 11년 만에 정든 ‘런닝맨’ 하차... 부상 후유증 심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4.27 1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이광수가 11년 만에 <런닝맨>에서 하차한다.

이광수 소속사 킹콩바이스타쉽은 27일 "이광수가 다음 달 24일 녹화를 마지막으로 <런닝맨>에서 하차한다"고 공식 입장을 밝혔다.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스틸컷)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 스틸컷)

소속사는 이광수가 지난해 사고로 인한 부상으로 꾸준히 재활 치료를 하고 있었지만 촬영 시 컨디션을 유지하기 어려웠고, 멤버들과 제작진, 소속사와 긴 논의 끝에 몸과 마음을 재정비할 시간을 갖기로 했다며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11년이라는 짧지 않은 기간을 동고동락한 프로그램이기에 하차라는 결정을 하기까지 쉽지 않았지만 추후 활동에서 더 좋은 모습들을 보여드리기 위한 물리적 시간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이르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광수는 2010년 7월부터 <런닝맨> 원년 멤버로 활약해왔으며 유쾌한 입담과 독특한 캐릭터로 국내뿐만 아니라 아시아 전역에서 사랑받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