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테네시주 고등학교서 총격 사건... 경찰, 학교 봉쇄 중
미국 테네시주 고등학교서 총격 사건... 경찰, 학교 봉쇄 중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4.13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현지시간) 오후 미 테네시주 녹스빌의 오스틴-이스트 특수공립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했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이번 사건으로 인해 한명이 사망하고 경찰관 한명이 부상했다고 AP는 전했다.

[AP통신=연합뉴스]
[AP통신=연합뉴스]

로이터에 따르면 녹스빌 뉴스-센티널은 한 명이 사건과 관련해 구금됐다고 보도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아직 수사 당국은 범인 검거에 대한 입장을 밝히진 않았다.

녹스빌 경찰은 SNS를 통해 "한 명의 경찰관을 포함해 다수의 총상을 입은 피해자가 보고됐다"며 "지금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전했으며, 녹스빌 교육감인 밥 토머스는 "우리는 오늘 오후 오스틴-이스트 마그넷 고교에서 발생한 총격사건에 대응하고 있다"며 "이 비극적인 상황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고 있으며, 가능한 한 빨리 추가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고 SNS를 통해 밝혔다. 그러면서 "(사건 이후) 학교 건물은 안전확보가 됐고, 사건과 관련이 없는 학생들은 가족들에게 돌아갔다"고 말했다.

현지 언론들에 따르면 현재 경찰과 소방이 학교를 둘러싸고 봉쇄되어 있으며, 현장에는 많은 경찰과 응급 차량이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경찰은 교내 학생들이 가족과 만날 수 있게 학교 뒤편 야구장에 장소가 마련돼 있다며 이 지역을 피해달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