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 훈육 후, 사랑한다는 말은 언제 해주나요? [부모가 처음이라]
아이 훈육 후, 사랑한다는 말은 언제 해주나요? [부모가 처음이라]
  • 보도본부 | 홍탁 PD
  • 승인 2021.04.1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박진아] 미안해 엄마가 처음이야, 미안해 아빠가 처음이야~ 부모가 처음이라서 서툰 분들을 위해 준비 했습니다. 부모들이 실제로 겪는 고민을 재구성하고 해결해보는 시간을 갖습니다. 오늘 고민은 ‘아이 훈육’ 입니다.

<사례>
아이를 훈육 한 후, 사랑하다는 말은 언제 해줘야 하나요?

5살 여자아이를 키우고 있는 엄마입니다. 예부터 미운 5살이라고 했나요... 아이가 유독 말을 안 듣기 시작합니다. 말귀를 알아 듣는 것 같은데, 말을 안 들으니 더 속상합니다. 마음과 달리 아이를 훈육하는 일이 많아지면서 속상한 날들이 많은 요즘입니다. 하지만 제가 꼭 지키는 한 가지가 있다면 ‘훈육 후 반드시 사랑한다는 말’을 한다는 겁니다. 다독이기를 잘 하고 사랑한다는 말을 꼭 해 주는 것이 아이한테 좋다고 하더라고요. 그런데 또 어떤 사람들은 다독이기를 너무 하다보면 버릇이 없어진다고 주의하라고 하더라고요. 아이를 훈육 한 후, 사랑한다는 말 등의 다독이기는 언제 하는 것이 좋은 건가요?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