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창업브랜드 '디저트39', 업종전환으로 비용 최소화
1인창업브랜드 '디저트39', 업종전환으로 비용 최소화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3.05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적인 1인창업브랜드로 알려진 디저트39가 업종전환 창업을 통해 창업비용의 최소화를 실현하고 고정비용도 낮추도록 했다고 밝혔다.

카페 프랜차이즈 디저트39는 기존의 타 업종에서 전환창업을 할 시 창업비용을 대폭 절감할 수 있는데, 찾아오는 고정고객층이 많기에 접근성이 용이해 비싼 곳에 입점된 곳들보다 임대료를 낮출 수 있다는 점에서 업종과 무관하게 전환창업 시 유리한 조건이라고 전했다.

또한 소규모창업이 가능한 만큼 직원 한 명이 매장을 운영할 수 있어 인건비 절감도 가능하다. 디저트39 본사에서 완제품으로 오는 디저트를 간편하게 포장만 해 판매할 수 있기 때문인데, 이는 배달과 병행하면 그 이상의 매출을 기록할 수 있는 포인트도 된다고 설명했다. 

업체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배달 주문이 늘어 점주 혼자서도 영업이익을 크게 증가시킨 점포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디저트39는 업종변경 창업으로 경쟁력이 높은 창업아이템으로 회전율도 우수한 것이 특징이며 이런 부분이 비용 최소화 구현과 맞물려 매장이 늘고 있는 중”이라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