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18호 골 터뜨리며 팀 승리 견인... 역대 최다 공격포인트 달성
손흥민, 18호 골 터뜨리며 팀 승리 견인... 역대 최다 공격포인트 달성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2.19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한국시간) 손흥민(29·토트넘)이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푸슈카시 아레나에서 열린 볼프스베르거(오스트리아)와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32강 1차전 원정 경기에서 시즌 18호 골을 넣었다.

이날 토트넘은 해리케인이 결장한 가운데 4-1로 볼프스베르거에게 승리를 거뒀다.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이날의 첫 골은 손흥민이 가져갔다. 전반 13분, 손흥민은 개러스 베일의 크로스를 헤딩으로 마무리 했다. 손흥민의 골을 시작으로 토트넘은 전반 28분 베일의 왼발 슈팅으로 2-0, 전반 34분 루카스 모라의 오른발 슈팅으로 3-0까지 격차를 벌렸다.

후반 10분, 볼프스베르거는 토트넘의 무사 시소코의 반칙으로 얻은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역전의 발판을 마련하는 듯 했다. 그러나 후반 시작때 손흥민과 교체투입 되어 들어온 카를루스 비니시우스가 후반 43분 왼발로 쐐기 골을 터뜨리면서 결국 승리는 토트넘에게 돌아갔다.

한편 손흥민은 이번 골로 각종 대회에서 올린 도움 13개를 포함해 자신의 한 시즌 역대 최다 공격포인트(31개)를 달성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