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하위 위컴에 4-1 역전승 거둔 토트넘... 손흥민은 교체 투입돼 1도움 기록
최하위 위컴에 4-1 역전승 거둔 토트넘... 손흥민은 교체 투입돼 1도움 기록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1.26 0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한국시간) 영국 하이 위컴의 애덤스 파크에서 열린 2020-2021시즌 FA컵 4라운드(32강)에서 잉글랜드 프로축구 토트넘이 챔피언십(2부 리그) 최하위 팀인 위컴에 4-1 역전승을 올렸다.

이날 손흥민(29)은 후반 28분 교체투입되어 1도움을 올렸다. 이로서 손흥민은 올 시즌 공식전 16골 10도움을 기록했다.

[AFP=연합뉴스]
[AFP=연합뉴스]

조제 모리뉴 감독은 이날 핵심 멤버를 뺀 ‘1.5군’으로 위컴에 맞섰다. 그러나 전반 25분 위컴 스트라이커 우체 익피주의 땅볼 크로스를 프레드 온예딘마가 성공적으로 처리하며 1-0으로 앞서갔다. 토트넘은 전반 47분 모라가 왼쪽에서 넘겨준 대각선 패스를 베일이 방향만 살짝 바꾸는 하프발리 슈팅으로 마무리 하며 1-1로 따라갔지만 역전골은 나오지 않았다.

이에 모리뉴 감독은 후반 13분 케인을, 23분 손흥민과 은돔벨레를 차례로 투입했으며, 이어 후반 41분 해리 윙크스의 역전골과 후반 42분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음돔벨레의 골, 후반 48분 추가로 터진 음돔벨레의 멀티골로 4-1 승리를 가져왔다.

이로서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6강에 진출한 토트넘은 내달 9~11일께 프리미어리그의 에버턴을 상대로 대회 16강전을 치르게 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