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 시즌3 준우승 래퍼 '아이언' 사망...아파트 화단에서 피 흘린 채 발견
쇼미더머니 시즌3 준우승 래퍼 '아이언' 사망...아파트 화단에서 피 흘린 채 발견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1.01.25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래퍼 아이언(본명 전헌철, 28세)이 25일 숨진 채 발견되었다. 아이언은 엠넷 '쇼미더머니 시즌3'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던 유명 래퍼다. 

래퍼 아이언 [연합뉴스 제공]

이날 경찰 등에 따르면 오전 10시25분께 서울 중구에 있는 한 아파트 화단에서 아이언이 피를 흘린 채 쓰러져 있는 것을 경비원이 발견해 신고했다. 이후 아이언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 판정을 받았다.

아이언은 여자친구 폭행과 대마 흡연으로 징역형을 선고 받은 바 있으며, 지난해 자신에게 음악을 배우던 10대 소년을 야구방망이로 폭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기도 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