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공학교육인증원-반도건설, 공학교육인증 수료자 우대 MOU 체결
한국공학교육인증원-반도건설, 공학교육인증 수료자 우대 MOU 체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1.01.15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공학교육인증원(원장 김우승)과 반도건설(대표이사 박현일)은 공학교육인증 졸업자 우대 및 제도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지난 12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반도건설은 신규 채용시 입사지원서 양식에 공학교육인증 이수 여부를 표기하고 공학교육인증 프로그램을 이수한 졸업생이 지원할 경우 서류전형시 우대하기로 했다.

또한 한국 공학교육의 지속적인 품질향상과 공학교육인증제도의 확산 및 정착을 위해 상호 긴밀히 협조할 것을 약속하였으며, 글로벌 스탠더드를 만족하는 공학교육의 확산과 국내 공과대학 졸업생의 수준을 향상시키고 공학교육인증제도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교류와 협력을 추진하기로 했다.
 
공학교육인증제도는 글로벌 스탠더드를 만족하는 실무 중심의 공학, 건설 인력 양성에 적합한 공과대학 교육과정의 품질을 보증하는 제도이다.
 
반도건설 관계자는 “우수한 인재 확보가 기업의 미래를 좌우하는 만큼, 체계적인 전공 과정을 이수한 학생들에 대한 기업의 적극적인 관심이 필요하며 이러한 인력 충원을 통해 경쟁력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국공학교육인증원 관계자는 “반도건설과의 협력은 공학교육인증제도의 사회적 확산에 매우 큰 의미를 가진다”며 “앞으로도 많은 기업들이 신규인력 채용시 공학교육인증 프로그램 이수 인력을 믿고 채용할 수 있도록, 이수자들의 역량 제고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식에는 한국공학교육인증원 김우승 원장, 이경우 수석부원장 등을 비롯한 임원 등이 참석하였으며 공학교육인증제도를 통한 미래인재 양성에 적극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