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의료시설, 시민에 백신 접종 장려... 팬데믹 종식 노력 [글로벌이야기]
미 의료시설, 시민에 백신 접종 장려... 팬데믹 종식 노력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20.12.04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아련] 미국 보건당국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장려하기 위해 방안을 마련했다.

1. 미 의료시설, 시민에 백신 접종 장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4일(현지시간) ABC뉴스에 따르면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의료 시설이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시민에게 배지나 스티커를 나눠줄 수 있도록 견본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CDC의 아만다 콘 박사는 전날 열린 온라인 세미나(웨비나)에서 백신 접종에 대한 신뢰를 쌓기 위한 일환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보건당국은 시민이 백신 접종을 꺼릴 경우 팬데믹의 종식이 늦어질 수 있다고 우려한다. 로버트 레드필드 CDC 국장도 전날 시민의 백신 접종을 독려하기 위해 정치인과 경제계 지도자들, 의료전문가가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2. 미 국방부, 접종기록카드 이미지 배포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이날 CNN 보도에 따르면 국방부는 지난 2일 접종기록카드 견본 이미지를 배포했다.

접종기록 카드는 지갑 안에 넣을 수 있는 크기로, 다음 접종이 언제인지 등의 정보를 알 수 있다. 그는 백신 접종자가 주변에 알려지는 게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미국 당국은 백신 접종자에게 나눠줄 접종기록 카드도 준비 중이다. 당국은 접종기록 카드와 주사기, 마스크 등을 담은 백신 키트도 배포할 계획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