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나은 세상을 향한 열린 문화축제, '2020 평창세계문화오픈대회' 막 올라
더 나은 세상을 향한 열린 문화축제, '2020 평창세계문화오픈대회' 막 올라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11.26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익활동가들의 문화올림픽 '2020 평창세계문화오픈대회 베터투게더챌린지(Better Together Challenge)'의 막이 올랐다.

지난 16일 온라인 개막식으로 포문을 연 '2020 평창세계문화오픈대회'는 전 세계 체인지메이커와 지역혁신가, 공익활동가, 컬처디자이너들이 함께 더 나은 세상을 향한 긍정적 변화를 만드는데 목적이 있는 문화축제다. 올해는 12월 23일까지 평화의 도시 평창에서 진행된다.

금번 대회에서는 아름다운 자연 풍광의 도시 평창을 뉴노멀 시대에 지속 가능하고 창의적인 글로벌 문화도시로 만들기 위한 구체적인 실현방안을 제안할 예정이다. '베터투게더 아이디어챌린지'와 '평창과 베터투게더 하기'란 주제를 영상으로 담아내는 '베터투게더챌린지' 두 가지로 진행된다.

예선을 통해 선정된 30팀은 '플레이 평창, 더 나은 미래'를 위한 다양한 영상 콘텐츠로 챌린지를 시작하며, 대회 기간 동안 뉴노멀 시대, 더 나은 세상을 위한 창의적 혁신활동가의 인터뷰가 월드컬처오픈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하이라이트는 베터투게더 아이디어챌린지다. 참가자들은 ‘평창을 디지털노마드 시티로 만드는 방법’, ‘평창 인구유입 방법’, ‘올림픽도시 평창에 어울리는 문화예술체육 콘텐츠 기획’ 및 자유주제 등 크게 네 가지 주제 중 하나를 선택하여 사진, 이미지, 글, 인포그래픽 등 다양한 자료를 활용해 구체적인 실현 방안과 함께 제안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과 신청은 베터투게더챌린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컬처디자이너, 공익활동가, 크리에이터 등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며, 기간은 12월 10일까지다. 12월 23일 폐막식에는 최종 수상자에게 총상금 1,000만 원을 수여한다. 선발 기준은 아이디어의 공익성과 창의성, 실현 가능성, 지역적 특성을 종합하여 선정한다. 

도전자들을 위한 유익한 강연도 열린다. 지난해 우승자인 만드로 이상호 대표가 어려운 이웃의 꿈을 함께 나누고 실천하고자 3D 프린팅 전자의수를 만들어 보급하여 세계적으로 호평받은 경험을 공유하고, 새로운 라이프스타일과 지역상생의 모델을 제시하는 더웨이브컴퍼니의 김지우 대표가 온라인 연사로 참여해 도전자들에게 경험과 지혜를 나눠줄 예정이다.

온라인 개막식에서 한왕기 평창군수는 "코로나19 바이러스로 대부분 행사가 온라인으로 진행되지만, 더 많은 사람들의 참여 속에 코로나 상황을 극복하고 인류 번영을 위한 좋은 아이디어들이 많이 발굴되기를 기대한다"고 챌린지 참여자들을 독려했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김사열 위원장은 "베터투게더챌린지의 철학과 메시지가 평창으로부터 전국 그리고 세계로 물결처럼 퍼져 나가 우리 모두가 소망하는 지속 가능한 미래이기를 기대한다"고 말하며 기대감을 나타냈다. 이어 전수일 평창군 의장 역시 "이번 2020 평창세계문화오픈대회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가기 위해 혁신가분들의 생각을 함께 공유하는 세계인의 열린 문화축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