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나다 코로나19 사망자, 총 1만여명 집계... “끔찍한 국가적 비극" [글로벌이야기]
캐나다 코로나19 사망자, 총 1만여명 집계... “끔찍한 국가적 비극"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김아련 기자
  • 승인 2020.10.28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김아련] 캐나다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누적 사망자가 1만 명을 넘어섰다.

1. 캐나다 코로나19 사망자, 총 1만여명 집계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CBC 방송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27일(현지시간) 캐나다의 코로나19 사망자는 전날보다 28명 늘어 총 1만1명으로 집계됐다.

사망자 추세는 지난 4~5월 이후 크게 누그러지는 양상이었으나 가을 2차 확산과 맞물려 지난달 165명에서 이달 들어 600명으로 급격히 치솟았다.

지역별로는 퀘벡주와 온타리오주가 각각 6천172명과 3천103명을 기록, 전체의 90% 이상을 차지했다. 두 지역은 환자 발생 합계도 전국 누적 환자의 80%에 이르고 있다.

2. 쥐스탱 트뤼도 총리, “끔찍한 국가적 비극"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쥐스탱 트뤼도 총리는 일일 회견에서 코로나19 상황에 대해 "끔찍한 국가적 비극"이라며 국민들에 계속 경계할 것을 당부했다.

트뤼도 총리는 "가족들이 사랑하는 이들을 잃는 비극에 상심하고 있다"며 "앞으로 더 많은 비극이 닥칠 것이라는 점을 알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코로나19 사망자는 첫 발생 이후 2개월 만인 지난 5월 12일 5천 명을 돌파했으나 발병 초기 사망자들에 대해 정확한 검사를 시행하지 않은 사례가 다수 포함됐을 것으로 추정돼 실제 사망자는 현 집계치보다 많을 수 있다고 CBC는 설명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