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프라임] 노안, 백내장이 있어도 노안교정술이 가능할까?
[건강프라임] 노안, 백내장이 있어도 노안교정술이 가능할까?
  • 보도본부 | 홍탁 PD
  • 승인 2020.10.27 12: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홍탁]

◀MC MENT▶
안녕하세요 건강프라임 김아련입니다. 현대인들은 하루 종일 컴퓨터와 스마트기기를 손에서 놓지 않습니다. 그래서 젊은 나이에도 노인성 안질환이 발병하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는데요. 최근에는 노안교정술이 많이 발전해 백내장 같은 노인성 안질환이 발병한 경우에도 노안과 함께 교정할 수 있는 수술법이 각광받고 있습니다. 오늘은 다양한 노안교정술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노안은 질병이라기보다 수정체의 노화에 따른 눈의 장애 현상으로 나이가 들수록 가까이 있는 물체에 초점을 맞추는 능력이 떨어지는 상태를 말합니다. 노화로 인해 안구의 조절력이 감소해 발생하게 되는데, 젊을 때는 모양체와 수정체의 탄력성이 뛰어나 가까운 물체를 또렷하게 볼 수 있지만 점차 수정체의 탄력성이 떨어지면서 먼 물체는 잘 보이지만 가까운 물체는 흐려 보이는 증상이 나타납니다.

평소에 책을 보거나 요리를 할 때처럼 일상생활에 큰 불편함을 주는 노안. 과거에는 모노비전 방식을 이용한 노안라식이나 인레이 수술이 시행됐지만, 요즘에는 기존 수술법들의 부작용을 줄여주고 백내장과 노안을 함께 교정할 수 있는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이 주로 이용됩니다. 그렇다면 어떤 사람들에게 이 수술법이 가능한지 전문가에게 물어봤습니다.

◀의사 INT▶
김준현 안과 전문의 / 압구정안과의원
Q.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은 어떤 환자에게 시행할 수 있나요?
A. 최근에 많이 시행되고 있는 노안교정술이 수정체를 제거하고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건데요. 우리가 수정체를 제거하고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이 수술이 반드시 백내장이 있는 사람한테만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그렇지 않습니다. 원시가 심하거나 근시가 심한 사람 이런 사람들이 노안이 왔을 때 수정체는 깨끗하고 백내장이 오지 않더라도 깨끗한 수정체를 그냥 제거하고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수술을 할 수 있습니다.

◀MC MENT▶
이렇게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은 백내장이 없는 경우라도 시행이 가능합니다. 원거리와 근거리의 모두 초점을 맞출 수 있도록 특수 처리한 다초점 인공수정체는 다양한 제품들이 나와 있는데요. 개개인의 생활 패턴과 각막 컨디션을 전문가와 충분히 상담한 후에 적합한 렌즈를 선택해야 합니다.

이제 노안교정술과 관련된 궁금증들을 살펴보겠습니다. 첫째,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의 원리는 무엇인요? 다초점 인공수정체 삽입술에 사용되는 인공수정체의 유형에는 크게 굴절 렌즈와 회절 렌즈가 있습니다. 최근에는 회절부의 간격을 조절해 근거리 도수 변화가 가능한 회절형 인공수정체가 많이 사용되고 있는데요. 회절판의 넓이에 따라 굴절 양을 조절해 목표한 시력을 설정하게 됩니다.

둘째, 노안과 백내장의 증상이 비슷한가요? 그렇습니다. 백내장은 노안과 증상이 비슷해 일반인이 구분하기가 쉽지 않아 노안이 시작되면 우선 검사를 받아봐야 하는데요. 둘 다 나이가 들면서 자연스럽게 발생하지만, 백내장은 노안과 달리 시력 저하는 물론 수정체의 혼탁으로 인해 실명까지 초래할 수 있어 반드시 치료하는 게 좋습니다.

셋째, 노안교정술을 시행할 때 고려할 점은 무엇인가요? 노안만 있는 경우 사람마다 불편함의 정도가 다르기 때문에 일상생활을 하기 힘들 정도로 노안이 신경 쓰인다면 수술을 고민해볼 수 있습니다. 그러나 백내장도 함께 발병한 경우, 진행정도를 확인하고 다른 눈 질환이 있는지 세밀한 검사를 해야 합니다. 또 나이와 직업, 건강상태 등을 고려해 수술을 결정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노안의 수술 시기는 어떻게 결정하는 게 좋을까요?

◀의사 INT▶
김준현 안과 전문의 / 압구정안과의원
Q. 노안의 수술 시기는 어떻게 결정해야 하나요?
A. 가까이 보는 시력이 그리 나쁘지 않고 어느 정도 밝은 데서는 볼 수 있는 상황, 그리고 돋보기를 하루에 사용하는 시간이 그렇게 많지 않을 경우에는 이 수술을 권유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본인이 일상생활에서 돋보기를 사용하는 시간이 너무 많고 그리고 돋보기의 도 수가 높고 그리고 백내장이 있거나 고도 근시일 때는 이 수술을 선택하시면 별 무리가 없다고 생각합니다.

◀MC MENT▶
100세 시대가 되면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지만 눈 관리는 소홀히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대 수명이 길어진 만큼 안구의 노화가 시작되는 40세부터는 눈 건강에도 신경 써보시는 건 어떨까요. 백내장 같은 노인성 안질환도 정기적인 안과 검진을 통해 미리 관리해보시기 바랍니다. 지금까지 건강프라임 김아련이었습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