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기, 와병으로 열흘 넘게 입원... '와병' 뜻은?
안성기, 와병으로 열흘 넘게 입원... '와병' 뜻은?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10.20 22: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안성기(68)가 와병으로 병원에 입원 중이다.

'와병'이란 병으로 자리에 눕거나 병을 앓고 있는 것을 뜻한다.

20일 한 매체에 따르면 안성기는 10월 초 급작스러운 와병으로 병원을 찾았으며 10일 이상 병원에 입원중이라 밝혔다.

(사진=로드픽쳐스 제공)
(사진=로드픽쳐스 제공)

이에 안성기는 오는 22일 영화 '종이꽃' 개봉을 앞두고 홍보 일정에 참석하지 못했다고 전해진다.

안성기 측 관계자에 따르면 안성기는 당분간 치료에 전념할 예정이며 상태도 많이 호전됐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병명은 확인되지 않았지만 쓰러지기 전 평소 앓던 지병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안성기가 출연하는 영화 '종이꽃'은 사고로 거동이 불편해진 아들과 하루하루를 버티듯 살아가는 장의사 성길(안성기)이 앞집으로 이사 온 모녀를 만나면서 다시 삶에 대한 생기를 찾아가는 이야기다. 아들 지혁 역은 김혜성, 앞집 모녀 은숙과 노을 역은 각각 유진과 아역배우 장재희가 맡았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