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대통령,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백신 개발, 끝까지 자체개발 성공시킬 것"
문대통령,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백신 개발, 끝까지 자체개발 성공시킬 것"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10.16 11: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SK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특별히 오늘 백신개발 현장을 둘러보며 기술력에 대한 새로운 감회와 자신감이 생긴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개발과정이 순조롭게 진행되면 치료제는 올해 안 본격적인 생산을, 백신은 내년까지 개발완료를 기대할 수 있다"며 이날 경기도 성남의 백신 개발업체 SK바이오사이언스를 방문해 기업인·전문가들과 대화하면서 이같이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문 대통령은 "코로나 극복을 위해 백신과 치료제 개발은 반드시 넘어야 할 산"이라며 "반가운 소식은 세계적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우리나라도 백신과 치료제 개발에서 상당한 성과를 내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우리 국민의 60%에 달하는 총 3천만명 분량의 백신을 우선 확보하는 계획도 착실하게 진행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SK바이오사이언스는 안전하고 효능이 우수한 합성 항원 백신을 개발하고 있고 이번달 임상시험에 착수한다. 국제사회에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으며 글로벌 기업들과 위탁생산도 협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생산물량 일부를 우리 국민에게 우선 공급하면 백신의 안정적 확보에 큰 힘이 될 것"이라고 소개했다.

치료제 개발에 대해서도 "약물 재창출 방식으로 19건의 임상시험이 진행 중"이라며 "셀트리온은 항체 치료제를 개발하며 임상 마지막 단계엔 2상과 3상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제넥신, 녹십자가 개발한 혈장치료제도 올해 안에 사용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넘어야 할 고비도 많다. 안정성이 확실히 보장돼야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치료제와 백신 만큼은 다른 나라가 개발에 성공해도 끝까지 자체개발을 성공시키겠다"며 "정부는 확실히 성공할 때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