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전주지검, 민원인 출입 통제-확진자 사무실 잠정 폐쇄 外 [오늘의 주요뉴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전주지검, 민원인 출입 통제-확진자 사무실 잠정 폐쇄 外 [오늘의 주요뉴스]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09.10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주요뉴스]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전주지검, 민원인 출입 통제-확진자 사무실 잠정 폐쇄

[사진/연합뉴스 제공]
[사진/연합뉴스 제공]

전주지검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민원인 출입이 통제되고 확진자가 근무했던 사무실이 잠정 폐쇄됐다. 10일 전주지검에 따르면 전날 전주지검 소속 40대 여성 실무관 A 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전주지검은 청사 소독을 마치고 10일부터 민원인 출입을 통제 중이며 A 씨가 근무한 사무실은 2주간 폐쇄된다. 필수 인력을 제외한 전주지검 직원들은 자택에서 대기하고 있으며 밀접 접촉자는 자가격리 중이다.

서울역 묻지마 폭행 혐의 30대, 첫 공판서 혐의 인정...조현병으로 정신감정 신청

서울역에서 묻지마 폭행으로 재판에 넘겨진 이 모 씨가 재판에서 혐의를 인정하면서도 평소 조현병을 앓고 있다며 정신감정을 신청했다. 서울중앙지법 형사24단독 이기홍 판사는 10일 상해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이 씨에 대한 첫 공판을 열었다. 재판부에 따르면 이 씨는 변호인을 통해 서울역에서의 폭행 혐의를 인정하고 반성한다는 의견서와 함께 피해자와 합의했다는 자료를 제출했다. 앞서 이 씨는 지난 5월 공항철도 서울역 1층에서 서로 안면이 없던 30대 여성의 왼쪽 광대뼈 부위 등을 가격해 상처를 입히고 도주했다가 일주일 만에 체포됐다.

슈퍼맘 매치서 윌리엄스 승리, US오픈 테니스대회 4강 진출

[사진/AP=연합뉴스 제공]
[사진/AP=연합뉴스 제공]

세리나 윌리엄스가 스베타나 피롱코바와 엄마 대결에서 승리했다. 윌리엄스는 한국시간으로 10일 미국 뉴욕의 빌리진 킹 내셔널 테니스 센터 아서 애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US오픈 테니스대회 여자 단식 5회전(8강)에서 피롱코바에 2-1(4-6 6-3 6-2)로 역전승했다. 자신이 출전한 US오픈에서 11회 연속 4강에 진출한 윌리엄스는 2014년 이후 6년 만의 이 대회 정상 탈환, 2017년 호주오픈 뒤 4년 만의 메이저 대회 우승에 2승만을 남겨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