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갑차와 SUV 추돌 사고로 4명 사망... 경찰, "야간에 이동 중인 장갑차 못 본 듯 "
장갑차와 SUV 추돌 사고로 4명 사망... 경찰, "야간에 이동 중인 장갑차 못 본 듯 "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31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1일 경기 포천경찰서는 30일 오후 9시 30분께 포천시 미8군 로드리게스 사격장(영평사격장) 인근 영로대교에서 SUV가 미군 장갑차를 추돌하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이 사고로 SUV 탑승자 4명 전원이 사망하고 미군 1명이 가벼운 상처를 입었다.

SUV 탑승자는 포천에 거주하는 부부 2쌍으로 함께 모임을 마치고 귀가하던 중 사고가 발생했으며, SUV 차량의 엔진 부분은 형체를 알 수 없을 정도로 파손되었고 장갑차의 오른쪽 무한궤도가 이탈하였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기북부소방재난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사고가 발생한 이 도로는 로드리게스 사격장과 인접해 야간에도 주한미군 궤도차량이 이동하는 곳이었다. 사고 당시에도 미군 장갑차들은 훈련을 마치고 줄지어 철원에 있는 부대로 복귀하던 중이었다.

현재 경찰은 SUV가 주행 중 장갑차를 미처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났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고있으며, 또 사고가 나기 수분 전 운전자가 바뀐 것으로 파악돼 이 부분과 사고와의 연관성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