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악관 밖 총격에 트럼프 피신 소동... "내가 겁 먹은 것으로 보이는가"
백악관 밖 총격에 트럼프 피신 소동... "내가 겁 먹은 것으로 보이는가"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11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의 백악관 건물 밖에서 총격이 벌어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브리핑 도중 돌연 퇴장하는 상황이 발생했다.

이날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 언론 브리핑에 참석, 모두발언을 읽어내려가던 중 백악관 비밀경호국(SS)의 호위를 받아 돌연 브리핑장을 떠났다. 이후 5분 뒤 돌아온 트럼프 대통령은 "비밀경호국이 신속하고 매우 효과적으로 업무를 수행한 데 대해 감사를 표하고 싶다"며 "실제 총격이 있었고 누군가가 병원으로 옮겨졌다"고 말했다.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AP통신은 총격이 백악관에서 불과 몇 블록 떨어지지 않은 17번가와 펜실베이니아 애비뉴 주변에서 발생했다고 소식통을 인용해 보도하기도 했다.

이후 미 고위 당국자는 "백악관 근처에서 총격이 벌어졌고, 현재 총격범은 구금돼 있다"고 밝혔으며,  무장 상태의 총격범은 백악관 비밀경호국(SS) 요원이 쏜 총을 맞은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법 집행 당국자들은 여전히 용의자의 범행 동기에 대해 파악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이번 사건으로 인해 겁을 먹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나도 모르겠다. 내가 겁먹은 것으로 보이는가"라고 반문하기도 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