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MVP에 두산 허경민 선정... "7월 한달은 남부럽지 않게 했다"
7월 MVP에 두산 허경민 선정... "7월 한달은 남부럽지 않게 했다"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09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KBO 사무국이 발표한 7월 MVP에 선정된 허경민(30·두산 베어스)은 "상상이 현실이 됐다"고 말했다.

두산 허경민은 팬 투표에서 롯데 자이언츠 에이스 댄 스트레일리에게 밀렸으나 기자단 투표에서 과반의 지지를 얻게되면서 2009년 입단 이래 처음으로 월간 MVP에 선정되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허경민은 7월 22경기에서 모두 출루에 성공하고, 월간 타율 1위(0.494), 최다 안타 1위(41개), 도루 1위(6개)를 달성에, 월간 출루율+장타율(OPS)을 1.092를 찍으며 기량을 뽐냈다. 심지어 수비에서도 주 포지션인 3루수뿐만 아니라 유격수로도 활약하며 김재호의 부상 공백을 메웠다.

허경민은 "야구하면서 이런 상을 받을 줄은 몰랐다"며 "그동안 상에 대한 감정이 무뎠는데, 요즘은 상이라면 받으면 받을수록 기분이 좋다. 기분이 매우 좋은데 숨기려고 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러면서 "기대를 안 한 건 아닌데, 못 받아도 할 말이 없을 정도로 경쟁 후보들이 쟁쟁했다"며 "그래도 7월 한 달간은 남부럽지 않게 한 것 같다"고 덧붙였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