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장마전선으로 비 주의경보 내려져... "황해도 또다시 많은 비"
북한, 장마전선으로 비 주의경보 내려져... "황해도 또다시 많은 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08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선중앙방송은 8일 "기상수문국(기상청)의 통보에 의하면 9∼10일 중부지역으로 올라오는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많은 비가 내리겠다"며 "황해남북도, 개성시, 강원도 내륙 일부 지역에서 폭우·많은 비 중급경보, 그 밖의 중부 이남의 여러 지역에서 폭우, 많은 비 주의경보가 내려졌다"고 보도했다.

기상수문국에 따르면 이달 1일부터 6일 오후 3시까지 황해북도 장풍군은 총 650㎜, 황해남도 배천군은 511㎜의 강수량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도별 평균 강수량을 집계한 결과 1∼6일 황해북도 누적 강수량은 373㎜로, 전국 주요 시도 가운데 3번째로 많이 내렸다.

황북 은파군 대청리에서는 불어난 물에 제방이 무너지면서 여의도 2배 크기에 해당하는 논 600여정보(1정보=3천평)와 단층 살림집(주택) 730여채가 물에 잠겼고 살림집 179채도 붕괴했다.

리성민 기상수문국 부대장은 조선중앙TV에서 "이번 비도 지난번에 비가 많이 내렸던 지역들에 또다시 집중될 것으로 보고 있다"며 "특히 황해남도 연안·배천지구, 황해북도 신계·평산지구, 강원도 내륙과 개성시를 비롯해 강수가 많았던 지역들에 또다시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견된다"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