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 "올해 2월 이후 주택용 전력사용량 계속 증가세"
한국전력, "올해 2월 이후 주택용 전력사용량 계속 증가세"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08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 한국전력이 발표한 전력통계속보에 따르면 지난 6월 주택용 전력사용량은 5천931GWh(기가와트시)로, 지난해 6월보다 8.6% 늘었다.

작년 동기 대비 주택용 전력사용량 증가율은 올해 2월 2.1%에서 코로나19 사태가 본격화한 3월 9.7%로 확대된 뒤 4월 5.6%, 5월 6.6% 등 증가세를 이어왔다.

[전력통계속보 제공]
[전력통계속보 제공]

기상청에 따르면 올해 6월 전국 최고기온과 평균기온은 각각 28.0도와 22.8도로, 1973년 관련 통계를 집계한 이래 가장 높았다. 코로나19 여파로 재택근무 등이 늘어나고 이른 무더위로 냉방 수요가 늘면서 전력 판매량도 뛴 것으로 보인다.

전체 전력판매량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산업용 전력판매용은 작년보다 6.4% 줄어든 2만2천103GWh로 집계됐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