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튼 출근' 이규빈, 5급 공무원 연봉 공개...'세전 5천'
'아무튼 출근' 이규빈, 5급 공무원 연봉 공개...'세전 5천'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8.03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규빈이 '아무튼 출근'에 출연해 5급 공무원 1년차의 일상과 연봉을 공개해 화제다.

3일 첫 방송된 MBC '아무튼 출근!'에는 서울대 재학 중 행정고시를 패스하고 ‘하트시그널2’에 출연했던 이규빈이 출연해 '밥벌이 브이로그'가 공개됐다.

(사진=MBC ‘아무튼 출근!’ 방송화면 캡처)
(사진=MBC ‘아무튼 출근!’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이규빈은 방송 최초로 ‘93년생 5급 공무원’의 업무를 리얼하게 보여주며, 부서 이동 전 마지막 날이라며 오전 9시 정시 출근해 곧바로 보고서 작성에 들어갔다.

이규빈은 "인터넷에 치면 월급이 다 나와있다. 군대를 아직 안 갔다 왔다. 군대에 가면 경력으로 산입이 된다. 장교로 간다"라며 "세전으로 연봉 5천 정도 된다. 일하는 바로 옆 건물에 친한 친구가 변호사로 있는데 내 월급의 3배 정도 된다. 그 당시에는 가치있는 일을 하고 싶었다. 돈보다는 사회에 기여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규빈은 "공무원이 만든 정책 하나가 대한민국을 바꿨다고 하더라. 종량제 봉투를 도입한 게 사무관 한 명이었다. 권한이 크다는 것을 보고 그런 부분에 매력을 느꼈다"라며 공무원을 택한 이유를 밝혔다.

한편 MBC ‘아무튼 출근!’은 요즘 시대 사람들의 다양한 밥벌이를 ‘직장인 브이로그’ 형식을 이용해 엿보는 프로그램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