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가오카오 수험생 태운 버스 저수지로 추락...21명 사망 수험생 5명 포함 [글로벌이야기]
中 가오카오 수험생 태운 버스 저수지로 추락...21명 사망 수험생 5명 포함 [글로벌이야기]
  • 보도본부 | 조재휘 기자
  • 승인 2020.07.08 12: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조재휘] 코로나19 여파로 한 달간 연기된 중국의 대입 시험 ‘가오카오’가 지난 7일부터 시작되었다. 그러는 와중 시험 첫날 중국 구이저우에서 시내버스 추락 사고가 발생해 수험생 5명이 숨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1. 시내버스 저수지로 추락

[사진/인민망 캡처]
[사진/인민망 캡처]

8일 관영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정오쯤 구이저우서 안순시의 훙산호 저수지 둑 도로를 달리던 시내버스가 가드레일을 들이받은 뒤 튕겨 나와 저수지로 추락해 버스에 탑승해있던 승객 21명이 숨지고 16명이 부상당했다. 이 버스에는 중국의 대학 입학시험 가오카오에 응시한 고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많이 타고 있었다.

2. 숨진 수험생 5명

[사진/바이두 캡처]
[사진/바이두 캡처]

사상자 37명 중에는 대입 시험을 치르고 귀가하던 수험생 12명이 포함돼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으며 수험생 12명 중 5명은 숨졌고, 7명은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고 있다. 일부 시민은 호수 주변에 있는 소형 유람선을 이용해 호수에 빠진 학생들을 구조하기도 했다. 중국 누리꾼들은 수험생 사망 소식에 애도를 표하며 철저한 조사를 요구했다.

3. 정확한 사고 경위 조사 중

[사진/바이두 캡처]
[사진/바이두 캡처]

누리꾼들은 사고 당시 현장 영상을 공유하며 "사고 피해자와 유족을 위해서라도 정확한 경위를 밝혀야 한다"고 촉구했으며 실제 사고 영상에는 버스가 한 차례 가볍게 오른편 가드레일을 들이받은 뒤 반대 방향으로 급발진한 장면이 담겨 있다. 중국 공안은 목격자와 승객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