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통령 ‘도티’ 회사 샌드박스...“연매출 600억”
초통령 ‘도티’ 회사 샌드박스...“연매출 600억”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7.05 1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샌드박스네트워크의 연매출이 600억이라고 밝혀져 화제다.

5일 방송된 KBS 2TV 예능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이하 ‘당나귀 귀’, 연출 이창수)에서는 열혈 구직 중인 백수 보스 현주엽과 크리에이터계의 만수르 도티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사진=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화면 캡처)
(사진=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화면 캡처)

전현무의 소개로 도티와 만나기로 했던 현주엽은 도티가 창립하고 현재는 최고콘텐츠책임자로 있는 샌드박스네트워크를 방문했다. 확 트인 공간에 다양한 편의 시설을 갖춘 도티의 회사를 본 출연진들은 탄성을 질렀고 연 매출이 600억 원을 넘는다는 사실을 알게 되자 부러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방송에서 도티는 현주엽의 재능을 칭찬하며 “감독님이 하시면 30억뷰 정도는 거뜬하지 않을까”라며 계약 의지를 보였다. 이에 현주엽은 “약 파는 느낌”이라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계속된 대화에서 현주엽은 도티의 개인 수입을 물어봤고 이에 도티는 휴대전화 메시지로 자신의 수입을 은밀히 알려주었다.

현주엽은 도티의 수입이 전현무와 김숙의 수입을 합친 것보다 많을 것 같다고 언급했다.

한편 KBS 2TV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는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