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하신 몸 ‘비말차단용 마스크’...생산량 100만장으로 상향 [지식용어]
귀하신 몸 ‘비말차단용 마스크’...생산량 100만장으로 상향 [지식용어]
  • 보도본부 | 심재민 기자
  • 승인 2020.06.17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선뉴스 심재민 / 디자인 최지민, 유찬형 수습] 지난 5일부터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되기 시작한 ‘비말(침방울)차단용 마스크’가 연일 품절을 기록하며, 일부 커뮤니티에서는 소위 대란템으로 불리는 ‘스타벅스 레디백’과 바꾸자는 글까지 올라오고 있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비말을 통한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사용되는 마스크를 말한다. 비말차단용 마스크의 입자 차단 성능은 KF 기준으로 55∼80% 수준이며, 덴탈마스크(수술용마스크)처럼 얇아 일반 마스크보다 숨쉬기 편하다는 특장점이 있다.

장기간 KF 기준의 마스크 착용이 필수처럼 여겨지자 많은 사람들이 답답함을 호소하고 있다. 특히 본격 여름 더위가 시작하며 가볍고 통기성이 높은 덴탈마스크에 대한 수요가 높아졌다. 이에 지난 1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반 국민에게도 덴탈마스크와 유사한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의약외품으로 지정해 공급하기로 했다.

식약처는 비말차단용 마스크를 공적마스크가 아닌 민간 유통 물량으로 공급할 방침이어서 마스크 가격과 판매 시기 등은 업체들이 자율적으로 결정하도록 했다. 현재까지 웰킵스 자회사인 피앤티디를 비롯해 건영크린텍, 파인텍, 케이엠 등 4곳이 9개의 비말차단용 마스크 제품을 의약외품으로 허가받은 상황. 웰킵스를 제외한 다른 업체들은 마스크 판매 시기와 가격 등 구체적인 사항들을 아직 논의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러한 정부의 방침으로 일반 마스크보다 호흡하기 편한 '비말(침방울)차단용' 마스크가 지난 5일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판매되기 시작했다. 웰킵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1장당 500원에 판매 최소 단위인 1팩은 3장 구성으로, 하루 구매 한도는 1인당 10팩(30장)이다.

이렇게 본격 판매를 시작한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본격 더위와 개학 등이 맞물리며 연일 품절 사태를 이어가고 있다.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온라인으로 판매하는 첫날인 5일 접속자가 몰리며 사이트가 마비되었고, 재발 방지를 위해 판매처를 네이버 스토어로 확대했다. 그리고 8일 오전 판매가 재개되었지만 또다시 조기 품절됐다. 8일 오전 9시부터 웰킵스 온라인몰과 네이버 스토어에서 판매하기 시작했는데 20분 만에 완판된 것.

이러게 품절과 접속 지연 현상이 발생하자 소비자들은 불편을 겪고 있다. 특히 비말차단용 마스크가 수요에 비해 공급량이 부족하다 보니 "도대체 살 수는 있는 것이냐"는 불만 섞인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이 때문에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공적 마스크처럼 공급해야 한다거나 5부제 및 약국·편의점 판매 등을 요구하고 있다.

일반 KF마스크와 같은 모양을 하고 있지만 좀 더 얇아 호흡이 상대적으로 편해 수요가 늘고 있는 비말차단용 마스크. 식약처는 비말 차단용 마스크를 찾는 사람이 많아지자 이달 말까지 비말차단용 마스크 생산량을 하루 100만장으로 늘린다는 계획이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