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에 서울역서 '묻지마 폭행'... CCTV없는 사각지대에서 발생해
대낮에 서울역서 '묻지마 폭행'... CCTV없는 사각지대에서 발생해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6.0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 30대 여성이 대낮에 공항철도 서울역에서 신원미상의 남성에게 ‘묻지마 폭행’을 당했다. 이에 경찰이 수사에 나섰지만, 해당 구역이 폐쇄회로(CC)TV 사각지대라 수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1일 철도특별사법경찰대는 지난달 26일 오후 1시 50분쯤 공항철도 서울역 한 아이스크림 전문점 앞에서 신원 미상 남성이 30대 여성 A 씨를 폭행한 사건을 수사하고 있다고 전했다.

[사진 = 피해여성 인스타그램(좌), 서울역(우/시선뉴스DB]
[사진 = 피해여성 인스타그램(좌), 서울역(우/시선뉴스DB]

A씨 등에 따르면 서울역사 내 에스컬레이터를 타고 공항철도 입구 쪽으로 향하던 A씨는 키 180㎝ 정도에 30대 초중반으로 보이는 남성과 어깨를 부딪혔다. 이에 A씨에게 욕설을 한 남성은 갑자기 안면을 주먹으로 가격했다. 그리고 남성은 A씨를 한 차례 더 폭행하려 했지만, A씨가 소리를 질러 미수에 그쳤다. 이 사건으로 A씨는 왼쪽 광대뼈가 부서지고 함몰되는 상해를 입었다. 왼쪽 눈가도 찢어져 수술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고 A씨측은 전했다.

A씨는 "경찰로부터 폭행을 당했던 장소에는 CCTV가 없다는 확인 결과를 들었다"라며 “(경찰이) 범인을 잡을 수 있을지 100% 확신할 수 없다고도 했다. 피해자에게 사건 당일 그렇게 말하는 게 적절한지 의문이다. 대낮에 이런 일을 당하고도 범인을 잡기가 어렵다고 하니 여성으로서 어떻게 서울역을 아닐지 걱정이 된다”고 밝혔다.

한편 경찰은 “사건 현장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 등을 토대로 피의자를 특정하고 있다”면서도 “폭행 장면이 담긴 CCTV 영상은 확보하지 못한 것이 맞다. 그 지역이 사각지대다”라고 밝혔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