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 쿠팡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총 111명...아나운서 학원서도 확진
부천 쿠팡물류센터 관련 코로나19 확진자 총 111명...아나운서 학원서도 확진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5.31 15: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 쿠팡물류센터와 관련된 코로나19 확진자가 꾸준히 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방대본)는 31일 낮 12시 기준 쿠팡물류센터 관련 확진자는 총 111명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으며 이는 전날 오전 11시 기준의 108명보다 3명 늘어난 것이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지역별로 보면 경기 48명, 인천 44명, 서울 19명 등이다. 전체 확진자 중 물류센터 직원은 75명, 이들의 접촉자가 36명이다.

또한 서울 서대문구 소재 아나운서 학원인 '연아나 뉴스클래스'에서 전날 첫 감염자가 나온 이후 현재까지 3명이 추가되면서 관련 확진자는 4명으로 집계됐다.

이처럼 수도권을 중심으로 지역감염 사례가 계속 이어지면서 방역당국은 외출과 모임행사, 종교행사 자제 등 가급적 생활속 거리두기를 지켜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