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폐쇄한 마켓컬리 상온1센터 재가동...바이러스 검출 안돼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폐쇄한 마켓컬리 상온1센터 재가동...바이러스 검출 안돼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5.30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켓컬리가 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폐쇄했던 서울 장지동 물류센터 상온1센터의 운영을 재개했다.

컬리는 "상온1센터를 포함한 모든 물류센터의 작업장, 사무실, 공용공간, 화장실과 차량에 소독·방역을 했고, 집기류와 의류 등에 대한 방역당국의 환경 검체 검사에서도 바이러스가 검출되지 않았다"면서 "오늘부터 상온1센터를 다시 가동한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한편 컬리는 방역당국이 지정한 코로나19 검진대상자 320명 중 310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전했으며 상온1센터 재고 가운데 방역이 불가능한 상품은 폐기할 방침이다.

컬리 관계자는 "음성판정을 받은 검진대상자에 대해서도 2주간 자가격리 조치를 한 뒤 추후 복귀 일자를 정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