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사상 첫 온라인 채용시험 실시...전체적으로 불편함 호소
삼성, 사상 첫 온라인 채용시험 실시...전체적으로 불편함 호소
  • 보도본부 | 김정연 기자
  • 승인 2020.05.30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그룹이 30일 사상 첫 온라인 입사 시험을 실시했다.

신입사원 공채 필기시험 삼성직무적성검사(GSAT)은 오늘과 내일(31일) 이틀간 하루 2차례씩 총 4차례 치러진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첫 시험은 이날 오전 9시에 시작돼 시험 준비 60분, 시험 응시 60분 총 2시간 동안 진행됐다.

스마트폰으로 자신과 컴퓨터 모니터 화면, 마우스, 얼굴과 손 등이 모두 나오도록 촬영하고, 감독관이 원격으로 응시자의 모습을 확인했다.

응시자들의 후기는 전체적으로 첫 온라인 시험의 여러 가지 까다로운 제약 사항에 답답함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았다.

손을 감독 화면 밖으로 나가게 하면 안 되기 때문에 시험 내내 긴장 상태로 임해야 했다는 불만도 있었다.

부정행위를 하다 적발된 응시자는 시험 결과를 무효로 처리하고 향후 5년간 응시가 제한된다.

연예·스포츠 인기뉴스
오늘의 주요뉴스